채온

대한민국, b.1985

BIO

까마득한 어둠속 우리는 그럭저럭 살아간다. 그것은 기꺼이 감내하는 일상의 일상들이다. 어떤 이유들로 만신창이가 된 초상화들은 박제되어 서로가 서로를 보고 있다. 채온 작가는 '그리다' 라는 행위, 그 행위에서 비롯된 그림의 대상에 의미를 둔다. 작품을 많이 그려낼수록 심리적인 안정감을 얻는 작가는 그리는 행위로 하여금 삶의 에너지를 느끼는 듯 하다. 무심한 붓질, 순간적이고 재빠르게 그린 흔적에서 우리는 보이지 않는 힘, 설명할 수 없는 기운을 느낀다.
See all past shows and fair booths Chevron Arrow Icon
채온

채온

작품리스트 PDF

Download

Related artists